진민섭, 2018부산국제장대높이뛰기대회 남자부 2위... 5m40...
2018-05-21 오후 3:17:34 관리자 조회 3068
첨부파일   2018 결승경기 결과기록표.hwp  


- 니키타 필리포브(카자흐스탄), 남자부 우승... 5m50...
- 올가 물리나(러시아), 여자부 우승... 4m20... 대회 2연패...


○ 19일 부산 용두산 공원 특설경기장에서 열린 2018 부산국제장대높이뛰기대회 남자부에서니키타 필리포브(Nikita Filippov, 카자흐스탄)가 5m50을 날아오르며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.


진민섭(26·여수시청)은 5m40을 기록하며 2위, 한두현(24·대전시설관리공단)은 5m40을 기록했으나 시기차에서 뒤지며 3위를 차지했다.




-남자부 우승 니키타 필리포브(카자흐스탄)’ -



- 남자부 2위 ‘진민섭‘ -



- 남자부 시상-
사진 중앙 남자부 우승 ‘니키타 필리포프’, 좌측 2위 ‘진민섭’ , 우측 3위 ‘한두현’




○ 여자부에서는 러시아의 ‘올가 물리나(Olga Mullina)’가 4m20을 기록하며, 대회 우승과 함께 2연패를 달성했다.


2위는 4m10을 기록한 런 멍치엔(중국), 3위는 3m80을 기록한 임은지(29·성남시청)가 차지했다.





- 여자부 우승, ‘올가 물리나(러시아)’  -




- 여자부 3위 ‘임은지’  -




- 여자부 시상 -
사진 중앙 여자부 우승자 ‘올가 물리나’, 우측 3위 ‘임은지’




○ 한편 18일에 열린 U20(주니어) 남자부 경기에서는 1차 시기에 5m00를 넘은 더친 수(대만)가
같은 5m00를 기록한 2위 료세이 모리타(일본)에 시기 차에서 앞서며 우승을 차지했다.


3위는 4m60을 기록한 미카일 부다(Mikhail Buda, 카자흐스탄)이 차지했다.



- U20(주니어) 남자부 우승 ‘더친 수(대만)’ -




- U20(주니어) 남자부 시상 -



○ 한편,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부산국제장대높이뛰기대회에는 한국을 비롯해 카자흐스탄, 미국, 독일 등 세계 15개국 우수선수 명(남자 27명, 여자 14명)이 출전하여 기량을 겨루었다.


#첨부 : 2018 결승경기 결과기록표


#언론보도 [연합뉴스]

진민섭, 부산 국제장대높이뛰기 2위…5m40

http://www.yonhapnews.co.kr/bulletin/2018/05/20/0200000000AKR20180520038500007.HTML?input=1195m


게시물 개수 : 전체 : 417 / 현재 : 8/42 페이지
파일
347 자카르타-팔렘방 아시아경기대회 육상국가대표 출정식 개최      관리자 2018-08-17 3418
346 진민섭, 남자 장대높이뛰기 한국신기록 수립... 5m67...       관리자 2018-07-23 3046
345 안슬기, 한국 여자 10000m ‘한국 신기록 수립’... 32분33초61...       관리자 2018-07-12 3149
344 배찬미, 한·중·일친선육상대회 금메달 획득... 13m37...       관리자 2018-07-10 3214
343 박태건, 33년 만에 남자 200m 한국 신기록 수립... 20초40...      관리자 2018-06-29 3243
342 진민섭, 남자 장대높이뛰기 한국신기록 수립... 5m66...       관리자 2018-06-28 2979
341 오경수, 육상선수권대회 남자 100m 우승... 10초41...       관리자 2018-06-27 3404
340 김국영, 코리아오픈 육상 남자 100m 우승... 10초25...      관리자 2018-06-18 4290
339 김민균, KBS배 육상 남자 100m 우승... 10초35...      관리자 2018-06-16 5461
338 정혜림, KBS배 육상 여자 100m허들 우승... 13초14... 대회타이 기록...      관리자 2018-06-15 4890
 
[1]  [2]  [3]  [4]  [5]  [6]  [7]  8  [9]  [10]  [다음 10페이지]
제목 내용 작성자 작성일
 
본 사이트의 모든 저작물은 대한민국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이므로 무단전재와 무단 복제를 엄금합니다.